차량정보

전체메뉴

서비스

태풍 피해지역 특별 정비서비스 캠페인

2011.02.21
- 15일부터 '특별 정비팀' 구성해 부산, 마산, 대구에서 정비서비스
- 자차보험 미가입 차량 수리비용 30% 할인 및 소모품류 무상교환
- 쌍용차, 매년 수해지역 특별서비스로 고객만족 실현에 만전 기해

쌍용자동차(대표 소진관, www.smotor.com)가 태풍 '매미' 피해와 관련하여 7월 15일부터 진행해 오던 수해지역 특별방문 정비서비스 캠페인을 확대 실시할 계획이라고 15일 밝혔다.

쌍용자동차는 수해지역 특별정비서비스를 위해 정비사업소와 법인사업소, 전문공장, 서비스프라자 등 200여 곳의 A/S망을 총 동원하는 것은 물론, 15일부터 '특별 정비팀'을 구성해 태풍 피해가 심했던 부산, 마산, 대구 등지에서 1차로 정비서비스를 펼칠 예정이며, 피해 복구의 진행 상황에 따라 특별정비서비스 일정과 지역을 늘릴 계획을 세워 놓고 있다.

이와함께 수해를 입은 전차량(버스 및 트럭 제외)에 대해 긴급출동과 특별방문서비스를 펼칠 예정이며 에어클리너, 연료필터, 퓨즈, 벌브류 등 소모성 부품에 대해서는 무상교환 서비스도 시행한다.

또한 각 지역본부별로 비상연락망과 서비스전담팀을 편성해 수해 차량에 대한 정비에 대비하는 것은 물론, A/S센터에 입고돼 수리를 받은 수해 차량 중 자차보험 미가입 차량에 대해서는 30%의 비용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한편, 지난해 피해가 컸던 강원지역에서는 대우 정비네트워크와 합동으로 행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재해구역 선포지역의 원활한 서비스를 위해 쌍용자동차 지역본부를 중심으로 지방자치단체와 긴밀한 협조관계도 유지할 계획이다.

매년 여름 수해지역 특별정비서비스를 펼치고 있는 쌍용자동차는 고객들의 안전과 신속한 A/S를 도모하기 위해 꾸준한 캠페인을 펼칠 예정이다.

행사 문의는 080-500-5582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