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차, ‘2019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축제’ 후원

2019.01.15



▪ 한국을 대표하는 겨울 축제에 2019 티볼리 에어 경품 제공하는 등 파트너십 협약 체결
▪ 문화체육관광부가 선정한 “2019 글로벌 육성 축제”… 매해 국내외 160여만 명이 방문하는 글로벌 겨울 축제 지속 후원으로 홍보효과 기대
▪ 다양한 체험 및 문화행사와 후원 통해 고객들과 소통의 장 늘릴 것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www.smotor.com)가 한국 대표 겨울축제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축제’에  ‘티볼리 에어’를 경품차량으로 제공하는 등 후원을 위한 협약식을 개최했다고 15일 밝혔다.


지난 14일(월) 강원도 화천군 산천어축제 현장에서 개최된 협약식에는 이창국 쌍용자동차 동부지역본부장과 최문순 화천군수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9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축제’ 의 후원과 원활한 업무 진행을 위한 협력적 파트너십을 약속했다.


현장 이벤트 경품으로 추첨을 통해 2019 티볼리 에어 1대를 제공하며, 참가자들의 관람 편의를 위해 핫팩과 장갑, 귀마개 등을 지원한다. 행사장 내 전시 공간과 홍보 부스를 운영하여 신차 렉스턴 스포츠 칸과 티볼리 아머 차량을 전시하는 등 현장 홍보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오는 27일(일)까지 강원도 화천 일원에서 개최되는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축제’는 1급수 어종인 산천어 얼음낚시, 맨손잡기 등 메인 프로그램과 창작 썰매 콘테스트 등 체험프로그램, 세계 최대 실내 얼음조각광장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선정한 “2019 글로벌 육성 축제”의 이름에 걸맞게 성장을 거듭해 온 산천어축제는 지난 해 160여만 명 규모의 국내외 관광객이 찾아오는 세계적인 축제로 자리잡아 국내외에 홍보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올해로 5년째 후원을 계속 중인 쌍용차 관계자는 “다양한 문화∙축제 후원은 물론 고객과 소통할 수 있는 참여형 이벤트를 꾸준히 개최해 쌍용차 고유의 특별한 경험과 즐거움을 선사해 나갈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끝>

목록
고객센터 080-500-5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