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자동차, 지역사회 소외계층 후원 확대 나서

2018.11.16

쌍용자동차가 장애인에 대한 인식 개선 및 장애인 맞춤형 교육 활성화를 위해 한국 발달장애인 지도자 프로그램을 후원하는 등 지역사회 소외계층에 대한 후원을 확대하고 있다. 지난 10월 미국 버지니아주 워싱턴 D.C에서 열린 발달장애인 지도자 콘퍼런스의 모습.


쌍용자동차는 지난 9월 12일 소외계층을 지원하고 지역사회 공헌활동에 앞장서기 위해 2018 평택연탄나눔은행에 후원금을 전달하고 연탄 나눔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평택연탄나눔은행 발대식 후 정장선 평택시장(첫째줄 오른쪽에서 세 번째), 권영화 평택시의회의장(둘째줄 가운데)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쌍용자동차는 지난 9월 12일 소외계층을 지원하고 지역사회 공헌활동에 앞장서기 위해 2018 평택연탄나눔은행에 후원금을 전달하고 연탄 나눔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쌍용자동차 임직원들과 평택연탄나눔은행 관계자들이 발대식 후 인근 소외계층 가정을 방문해 연탄을 전달하고 있다.


쌍용자동차는 지난 3월 27일 평택 본사에서 지역사회 인재 육성과 소외계층 지원을 위해 장학증서 수여식을 개최하고 지역 장학생 51명에게 장학증서를 전달했다. 쌍용자동차 인력/관리본부장 이상원(사진 첫째줄 맨 오른쪽), 쌍용자동차노동조합 이영석 수석부위원장(첫째줄 맨 왼쪽)을 비롯한 한마음 장학회 관계자들과 장학생 및 가족들이 쌍용자동차 본사 건물 앞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장애에 대한 인식 개선 및 맞춤형 교육 지원 위해 발달장애인 지도자 프로그램 후원
▪ 평택연탄나눔은행 후원금 전달 및 연탄배달 봉사, 한마음 장학회 장학금 전달 등
▪ 소외계층 위한 다양하고 지속적인 나눔 활동 통해 더불어 사는 사회 만드는데 앞장설 것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www.smotor.com)는 장애인, 저소득층 가정 등 지역사회 소외계층에 대한 후원을 확대하고 더불어 함께 사는 사회 만들기에 적극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쌍용자동차는 최근 사단법인 평생돌봄재단(대표 김해용)과 협약을 맺고 재단이 주관하는 한국 발달장애인 지도자 프로그램을 후원했다.


지난 1월과 3월, 10월 한국과 미국 워싱턴 D.C. 등에서 열린 발달장애인 콘퍼런스에서는 발달장애의 특성에 대한 이해와 이들을 위한 기초교육 및 전문교육은 물론 우수 장애인교육 사례 등을 공유했다.


쌍용자동차는 이를 통해 우리 사회의 장애인에 대한 인식이 개선되고 그들의 특성과 상황에 맞는 맞춤형 교육 및 지원프로그램이 체계적으로 실행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에 앞서 지난 9월 쌍용자동차는 평택연탄나눔은행에 후원금 2,000만원을 전달하고 지역 저소득층 가정을 방문해 직접 연탄을 배달하는 등 지난 2007년부터 해마다 소외이웃들에게 연탄을 지원하고 연탄보일러 무상수리 및 교체를 지원하며 온정을 나누는 뜻 깊은 시간을 가지고 있다.


또한 지난 2011년 쌍용자동차 노사가 1억 5천 만원을 출자해 설립한 한마음 장학회를 통해 2012년부터 매년 평택지역 중, 고, 대학생들 대상으로 소정의 장학금을 전달하고 공장 투어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소외계층 학생들에게 균등한 교육기회를 제공하고 지역사회와 자동차 산업에 이바지할 수 있는 우수한 인재를 육성하는데 힘쓰고 있다.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는 “쌍용자동차는 지속적으로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지역사회 공헌 활동을 통해 더불어 함께 사는 사회 만들기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끝>

목록
고객센터 080-500-5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