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자동차, 2017 글로벌 제품 마케팅 협의회(PMC) 개최

2017.10.13

쌍용자동차는 지난 10일부터 3박 4일간 평택공장 본사에서 해외 판매 네트워크가 참여하는 2017 글로벌 제품 마케팅 협의회(PMC)를 실시했다. 글로벌 판매를 확대하고 제품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실시된 이번 협의회에는 쌍용자동차 해외영업본부 임직원과 벨기에, 스페인, 칠레, 뉴질랜드 등 쌍용자동차 주요 해외대리점 대표 및 마케팅 담당자들이 참석했으며, 디자인 센터 방문, 시승회, 그룹별/주제별 프리젠테이션, 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쌍용자동차 글로벌 제품 마케팅 협의회가 디자인센터 콘퍼런스룸에서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사진 맨 왼쪽)와 미팅을 진행하고 있다.


쌍용자동차 글로벌 제품 마케팅 협의회가 현지 마케팅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 벨기에, 스페인, 칠레, 뉴질랜드 등 주요 해외대리점 참석, 3박4일 간 평택본사서 진행
▪ G4 렉스턴 마케팅 계획 및 판매 방안 논의, 제품 개발 진행 상황 공유 및 의견 교환
▪ 해외 판매 네트워크와의 파트너십 강화 통해 글로벌 판매 확대 및 브랜드 인지도 제고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www.smotor.com)는 글로벌 판매를 확대하고 제품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해외 판매 네트워크가 참여하는 글로벌 제품 마케팅 협의회를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지난 10일부터 3박 4일간 평택공장 본사에서 열린 2017 글로벌 제품 마케팅 협의회(PMC)에는 쌍용자동차 해외영업본부 임직원과 벨기에, 스페인, 칠레, 뉴질랜드, 터키 등 쌍용자동차 주요 해외대리점 대표 및 마케팅 담당자들이 참석했으며, 디자인 센터 방문, 시승회, 그룹별/주제별 프리젠테이션, 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지난 9월 프랑크푸르트 모터쇼를 통해 처음으로 유럽시장에 선보인 G4 렉스턴의 수출이 본격화 된 만큼, G4 렉스턴에 대한 현지 언론의 반응을 공유하고 성공적인 해외시장 론칭을 위해 다양한 마케팅 계획과 판매 방안을 논의했다.


또한 프리미엄 픽업트럭 Q200(프로젝트명)을 비롯해 현재 개발 중인 제품들의 진행상황을 공유하고 아이디어를 나누는 등 중장기 개발 계획을 함께 점검하며 해외시장에서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다방면으로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는 “글로벌 시장에서 중장기 목표를 달성하고 판매를 확대하기 위해서는 경쟁력 있는 제품 라인업뿐 만 아니라 해외 판매 네트워크와의 협력이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제품 마케팅 협의회를 정례화하고 해외대리점 대회, 글로벌 서비스 콘퍼런스 등을 통해 해외 판매 네트워크와의 파트너십을 강화함으로써 글로벌 판매 확대 및 브랜드 인지도 제고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끝>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