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자동차, 가정의 달 맞아 임직원 가족 초청행사 개최

2017.05.25

쌍용자동차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지난 24일 임직원 가족 300여명을 공장으로 초청해 회사와 임직원 가족 간의 유대감을 강화하고 상호 소통하는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임직원 가족들은 회사 소개 영상 시청, 차체 및 조립라인 투어, 노•사 대표 간담회, 외부강사 초청 교양강좌, 레크리에이션 강좌, 손편지 쓰기 등 노•사가 마련한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쌍용자동차 임직원 및 가족들이 평택공장 본관 앞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임직원 가족들이 레크리에이션 프로그램을 통해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 24일 임직원 가족 300여명 평택공장 초청해 회사와의 유대감 강화 위한 프로그램 제공
▪ 생산라인 투어, 노사 대표 간담회, 레크리에이션 등 상호 소통하고 화합하는 시간 가져
▪ 안정적인 노사 문화 및 회사와의 유대감 형성 통해 꾸준히 성장하는 회사 만들어갈 것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www.smotor.com)는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임직원 가족들을 공장으로 초청해 회사와 임직원 가족 간의 유대감을 강화하고 상호 소통하는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24일 평택공장에서 열린 초청행사에는 300여명의 임직원 가족들이 참석해 회사 소개 영상 시청, 차체 및 조립라인 투어, 노•사 대표 간담회, 외부강사 초청 교양강좌, 사내동호회 마술쇼를 포함한 레크리에이션 강좌, 손편지 쓰기 등 노•사가 마련한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쌍용자동차는 지난 2011년부터 임직원 가족들을 공장으로 초청해 회사에 대한 신뢰감을 높이고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한편, 소속감과 자긍심 고취 및 회사와 가족들 간의 유대감과 한마음 일체감 형성을 위한 화합의 장을 마련해 오고 있다.


특히 올해는 회사에 대한 이해와 관심도를 높이는 시간 외에도 부모와 자녀가 서로를 이해하고 한층 더 친밀감을 느낄 수 있도록 ‘자녀와 함께 하는 레크리에이션’ 시간을 강화하고, 아주대학교 의과대학 조선미 정신과 박사를 초청해 ‘영혼이 강한 아이, 무엇이 중요한가’라는 주제로 부모와 자녀가 현명하게 의사소통하는 방법을 배우는 강좌를 열어 좋은 호응을 얻었다.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는 “가정의 달을 맞아 임직원 가족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표현하고 회사와 소통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게 됐다”며 “안정적이고 선진적인 노사문화 구축은 물론 임직원 가족과의 유대감 형성을 통해 회사가 꾸준히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쌍용자동차 홍봉석 노동조합위원장은 “가족과 함께 떠나는 역사문화기행과 공장 초청 행사 등 가족이 함께 어울릴 수 있는 프로그램에 대한 임직원들의 관심과 만족도가 매우 높다”며 “임직원 가족들의 화합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꾸준히 마련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끝>



쌍용자동차는 지난 2011년부터 임직원 가족들을 공장으로 초청해 회사에 대한 소속감과 자긍심 고취 및 회사와 가족들 간의 유대감과 한마음 일체감 형성을 위한 화합의 장을 마련해 오고 있다.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사진 왼쪽), 쌍용자동차노동조합 이영석 수석부위원장(오른쪽)이 임직원 가족들과 회사와 관련된 대화를 나누고 있다.


임직원 가족들이 본관에 전시된 LET엔진을 살펴보고 있다.


임직원 가족들이 생산라인을 둘러보고 있다.

목록
고객센터 080-500-5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