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자동차, 하반기 임직원 가족 초청행사 개최

2016.11.03


쌍용자동차는 지난 2일 임직원 가족 300여명을 평택공장으로 초청해 회사와 임직원 가족 간의 유대감을 강화하고 상호 소통하는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쌍용자동차는 지난 2013년부터 매년 상∙하반기 임직원 가족들을 공장으로 초청해 회사 현황을 공유하며 회사에 대한 신뢰감을 높이고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자리를 마련하고 있다. 임직원 가족들이 본관 앞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임직원 가족 300여명 평택공장 방문, 회사 현황 공유 및 상호 소통하는 시간 가져
▪ 생산라인 투어, 노사 대표 간담회, 교양강좌 및 인형극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마련
▪ 임직원 가족과 회사 간의 소속감과 자긍심, 유대감 강화 위한 다양한 화합의 장 마련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www.smotor.com)는 임직원 가족들을 공장으로 초청해 회사와 임직원 가족 간의 유대감을 강화하고 상호 소통하는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고 3일 밝혔다.


쌍용자동차는 지난 2013년부터 매년 상∙하반기 임직원 가족들을 공장으로 초청해 회사 현황을 공유하며 회사에 대한 신뢰감을 높이고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한편, 가족과 함께 하는 역사기행, 임직원 자녀 대상 영어캠프 등 다채로운 화합의 장을 마련하고 있다.


지난 2일 평택공장에서 열린 초청행사에는 300여명의 임직원 가족들이 참석해 회사 소개 영상 시청, 차체 및 조립라인 투어, 노사 대표 간담회, 외부강사 초청 교양강의 ‘사싱체질로 소통하고 힐링하라’는 물론, 자녀들을 위한 리틀스타 극단의 인형극 ‘아빠가 된 늑대’, 사내 마술동호회의 마술쇼, 전문 레크리에이션 등 노사가 마련한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특히 노사 대표 간담회에서는 회사 현황에 대한 소개와 중장기 비전 공유는 물론, 최근 티볼리 판매 물량 증가에 따른 흑자 전환 기대감과 회사의 당면 과제 등 다양한 이슈들에 대해 그 어느 때보다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솔직하고 진정성 있는 대화들이 오갔다.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는 “국내외 어려운 시장상황 속에서도 쌍용자동차가 꾸준히 성장할 수 있는 원동력은 회사를 믿고 응원해 주는 임직원과 그 가족들”이라며 “임직원 가족이 회사에 대한 소속감과 자긍심을 가질 수 있도록 꾸준히 소통하고 신뢰를 다져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쌍용자동차 홍봉석 노동조합위원장은 “가족의 일터를 방문함으로써 서로를 더 잘 이해하고 가족 구성원들이 함께 공유할 수 있는 이야기들이 많아졌기를 바란다”며 “조합원들이 가족과 함께 어울리며 회사와의 유대감을 다질 수 있는 기회를 늘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끝>


노사 대표 간담회에서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사진 오른쪽)와 홍봉석 노동조합위원장(왼쪽)이 임직원 가족들과 회사 현황에 대해 이야기 나누고 있다.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사진 가운데)와 홍봉석 노동조합위원장(맨 오른쪽) 등 쌍용자동차 임직원이 공장을 방문한 임직원 가족들에게 소정의 선물을 나눠주며 인사하고 있다.


임직원 가족들이 생산 현장을 둘러 보고 있다.


쌍용자동차 직원이 공장을 방문한 자녀들과 전시된 엔진을 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임직원 가족들이 사랑의 게시판에 응원의 메시지를 적고 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