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차, 티볼리 에어쇼 개최

2016.04.24

쌍용자동차가 티볼리 에어 출시를 기념하여 23~24일(토~일) 이틀 동안 서울 광진구 커먼그라운드(Common Ground)에서 ‘도심 속의 짜릿한 드론 체험 이벤트’ 티볼리 에어쇼(TIVOLI Air-Show)를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참가자들이 메인이벤트인 장애물 통과 콘테스트 드론 챌린지에 출전하여 실력을 겨루고 있다.


참가자들의 사진 인증샷을 SNS에 공유하는 포토어워즈에 참가하여 포즈를 취하고 있다.


쌍용자동차 김준호 광고팀장(사진 우측 첫 번째)과 드론챌린지 1~3위를 차지한 참가자들이 시상식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1~3위에겐 각각 200만원에서 50만원의 상금이 주어졌다.


▪ 23~24일 서울 커먼그라운드에서 ‘도심 속의 짜릿한 드론 체험 이벤트’ 개최
▪ 드론 대중화로 시민들 참여 활발… 티볼리 에어의 도시적 스타일과 브랜드 이미지 극대화
▪ 페이스북 페이지 통해 행사 사진 등 공유, 다양한 지역 및 계절 특성 살린 참여행사 개최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www.smotor.com)가 티볼리 에어 출시를 기념하는 참여 이벤트 티볼리 에어쇼를 많은 관심과 참여 속에 성공적으로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쌍용차는 ‘도심 속의 짜릿한 드론 체험 이벤트’ 티볼리 에어쇼(TIVOLI Air-Show)를 23~24일(토~일) 이틀 동안 서울 광진구 커먼그라운드(Common Ground)에서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최근 본격적으로 활용 범위를 넓혀가고 있는 드론을 통해 모든 종류의 액티비티(Activity)를 가능하게 한다는 티볼리 에어의 브랜드 콘셉트를 소비자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초기에 영상 및 사진 촬영 등 한정적으로 활용되었던 드론이 미디어를 통해 대중들에게 알려지기 시작했으며, 소형화되고 가격 경쟁력을 갖춘 다양한 모델들이 출시됨에 따라 드론의 대중화가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티볼리 에어쇼는 장애물 경기인 드론 챌린지 대회 및 랜딩 이벤트 뿐만 아니라 티볼리 에어 포토 어워즈와 파이터 랜딩 이벤트 등 다채로운 현장 이벤트 중심으로 진행되었으며 특히, 경험이 많지 않은 드론 초보자들도 함께 할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에 많은 시민들이 참여가 이루어졌다.

이번 행사에 참가한 한국 FPV(First Person View, 원격 조종 모형체) 협회 김영우 협회장은 “여러 동호인들은 물론 많은 일반 참가자들이 마음껏 서로의 드론을 선보이고 즐길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가 마련되어 기쁘다”며 “티볼리 에어의 도시적 디자인과 이미지에 걸맞은 이벤트로, 더욱 많은 사람들이 드론에 관심을 갖고 즐길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쌍용차는 다양한 행사 사진을 비롯해 티볼리 에어쇼와 관련된 더욱 자세한 내용을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facebook.com/ssangyongstory)를 통해 공유하며, 향후 다양한 지역과 계절 특성을 살린 참여 이벤트를 꾸준히 개최함으로써 참가자들에게 다채로운 즐거움을 선사할 계획이다. <끝>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