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자동차, 2016년 협력사 품질경영 세미나 개최

2016.02.04


쌍용자동차는 지난 3일 안성 인재개발원에서 협력업체와 품질 목표를 공유하고 글로벌 품질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2016년 협력사 품질경영 세미나를 실시했다. 쌍용자동차 품질관리부문 임직원, 협력사 대표이사 및 품질책임자 등 160여명은 세미나에서 품질경쟁력 확보를 위한 협력방안은 물론 2016년 품질 관련 정책 동향 및 전략과 회사의 주요 품질 전략, 부품 품질 확보 방안 및 추진방향 등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세미나 참석자들이 지난해 품질 관련 활동에 관한 발표를 경청하고 있다.


쌍용자동차 품질관리담당 류제도 상무가 세미나 참석자들에게 올해 품질 전략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 품질경쟁력 제고 위한 협력 방안 및 2016년 품질 전략, 정책 동향 등 공유
▪ 회사 주요 품질 전략 및 정부 법규 등 논의 통해 동반 성장에 대한 의지 다져
▪ 철저한 품질 관리 및 협력사와의 긴밀한 품질 경영 체계 구축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www.smotor.com)는 협력업체와 품질 목표를 공유하고 글로벌 품질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2016년 협력사 품질경영 세미나를 실시했다고 4일 밝혔다.


지난 3일 쌍용자동차 안성 인재개발원에서 열린 행사에는 쌍용자동차 인력/품질관리부문 하광용 전무, 품질관리담당 류제도 상무, 대원강업㈜ 성열각 대표이사를 비롯한 쌍용자동차 품질관리부문 임직원, 협력사 대표이사 및 품질책임자 등 160여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세미나를 통해 품질경쟁력 확보를 위한 협력방안은 물론 2016년 품질 관련 정책 동향 및 전략과 회사의 주요 품질 전략, 부품 품질 확보 방안 및 추진방향 등에 대해 함께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신차 및 양산 부품 품질 향상 관련 회사의 품질 전략과 리콜 및 제작결함 등 정부의 법규와 안전 이슈 등 주요 동향에 대해 협력사와 정보를 공유하며 동반 성장에 대한 의지를 다졌다.


한편, 지난해 1월 출시된 티볼리가 성공적인 품질경영 활동의 노력으로 디자인, 에너지, 안전도 등 다양한 부문에서 우수성을 인정받으며 소형 SUV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만큼, 2016년에는 한 층 더 향상된 품질 목표 설정을 통해 무결점 품질을 구현하고 고객 만족도를 높이는데 주력하기로 했다.


쌍용자동차 인력/품질관리부문 하광용 전무는 “세미나를 통해 협력사의 품질경쟁력 제고를 위한 협력방안 및 회사의 주요 품질 전략을 논의함으로써 협력사와의 동반성장에 대한 의지를 다질 수 있었다”며 “고객의 기대에 부응하고 글로벌 수준의 품질경쟁력 및 기술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철저한 품질 관리는 물론 협력사와 긴밀한 품질 경영 체계를 구축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끝>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