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자동차, KB캐피탈과 전담 할부금융회사 설립 본 계약 체결

2015.09.14


쌍용자동차가 KB금융그룹 계열사인 KB캐피탈과 쌍용자동차 전담 할부금융회사 설립을 위한 본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 오른쪽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 왼쪽 KB캐피탈 박지우 대표이사)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사진 왼쪽)와 KB캐피탈 박지우 대표이가 본 계약 체결 후 악수를 나누고 있다.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사진 왼쪽)와 KB캐피탈 박지우 대표이가 본 계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본 계약 체결 후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앞줄 왼쪽에서 5번째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 6번째 KB캐피탈 박지우 대표이사)

▪ SY AUTO CAPITAL(가칭) 설립, 2016년 1월부터 자동차 할부금융시장 본격 진출
▪ KB캐피탈의 재무적 안정성 및 폭 넓은 고객기반 높게 평가, 시너지 효과 기대
▪ 전담 할부금융사 설립으로 판매와 금융을 묶은 원스톱 서비스 제공 통해 판매 확대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www.smotor.com)가 KB금융그룹 계열사인 KB캐피탈과 쌍용자동차 전담 할부금융회사 설립을 위한 본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11일 이사회 후 르네상스 호텔에서 열린 본 계약 체결식은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와 KB캐피탈 박지우 대표이사를 비롯해 쌍용자동차와 KB캐피탈 임직원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본 계약에 따라 연내 설립 될 가칭 SY AUTO CAPITAL(에스와이 오토 캐피탈 주식회사)사는 납입자본금 200억원 규모로 쌍용자동차와 KB캐피탈이 51%대 49%의 합작비율로 설립되며 2016년 1월부터 자동차 할부금융 시장에 본격 진출하게 된다.


이번에 설립되는 할부 금융회사는 쌍용자동차를 구매하는 고객에게 최적의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며 차량 구매 시 구매, 할부금융, 정비, 중고차, 폐차 업무 등이 원스톱 서비스로 제공 될 수 있도록 완벽한 시스템이 구축될 예정이다.


특히 쌍용자동차는 전담 할부금융사를 갖게 됨으로써 고객에게 보다 양질의 자동차 할부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으며, 다양한 할부 상품 운영과 판촉 효과 극대화 등 보다 효과적인 영업 활동을 통해 판매증진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당초 이번 계약은 마힌드라그룹의 자회사인 마힌드라파이낸스와 KB캐피탈 간에 합작 할부금융회사 설립을 위해 지난해 4월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할부금융회사 설립을 추진해 왔다.


그러나 자동차제작사인 쌍용자동차가 계약 당사자가 되어 할부금융회사를 설립하여 운영하는 것이 효과적인 자동차 할부 금융서비스 제공 및 영업활동에 더욱 효율적이라는 판단 하에 이번에 KB캐피탈과 직접 본 계약을 체결하게 된 것이다.
현재 소형 SUV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티볼리 판매호조로 국내시장 업계 최대 성장률을 기록하며 6년 연속 판매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쌍용자동차는 합작사 설립을 통해 전담 할부금융부분을 완벽하게 보완할 수 있게 됨으로써 판매 증대에 더욱 탄력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는 “KB캐피탈의 재무적 안정성 및 폭넓은 고객기반을 높이 평가해 KB캐피탈과 합작사를 설립키로 했다”며 “전담 할부금융사가 설립되면 판매와 금융을 묶은 원스톱 서비스 제공을 통해 판매를 더욱 확대해 나갈 수 있게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끝>

목록
고객센터 080-500-5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