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자동차, 아태 지역 서비스 콘퍼런스 개최

2015.08.24




쌍용자동차는 글로벌 서비스 역량 강화 및 해외시장에서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지난 20일부터 쌍용자동차 인재개발원(안성)에서 2박 3일 일정으로 아태 지역 서비스 콘퍼런스를 개최했다. 행사에는 뉴질랜드, 태국, 스리랑카, 싱가포르, 대만, 방글라데시, 피지 등 아시아-태평양 지역 7개국 쌍용자동차 서비스, 품질 담당 매니저들이 참석해 서비스 품질 향상과 커뮤니케이션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콘퍼런스 후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글로벌 서비스 역량 강화 및 해외시장 경쟁력 확보 위해 아태 7개국 서비스 담당자 초청
▪ 정비, 서비스, 품질 정책 및 플랜 공유, 국가별 현황 점검 및 서비스 품질 향상 방안 논의
▪ 글로벌 서비스 커뮤니케이션 강화 및 기술 협력 확대 통해 서비스 품질 경쟁력 제고할 것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 www.smotor.com)는 글로벌 서비스 역량 강화 및 해외시장에서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아태 지역 서비스 콘퍼런스를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쌍용자동차 인재개발원(안성)에서 2박 3일 일정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뉴질랜드, 태국, 스리랑카, 싱가포르, 대만, 방글라데시, 피지 등 아시아-태평양 지역 7개국 쌍용자동차 서비스, 품질 담당 매니저들이 참석했으며, 서비스 콘퍼런스, 전문가 트레이닝 및 지역별 간담회 등 서비스 품질 향상과 커뮤니케이션 강화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들로 구성됐다.

특히 서비스 콘퍼런스에서는 쌍용자동차 서비스, 품질 관련 정책 및 글로벌 플랜을 각국 담당자들과 공유하고, 국가별 서비스 품질 현황 점검과 함께 새롭게 개선되거나 개발된 서비스 시스템 소개 및 부품 판매 현황, 판매 활성화 방안 등을 집중 논의했다.

쌍용자동차는 체계적인 글로벌 서비스 네트워크 구축과 현지 서비스, 품질 및 커뮤니케이션 강화를 위해 지난 2011년부터 벨기에, 칠레 등 서비스 거점 국가에서 지역별 순회 콘퍼런스를 정기적으로 개최하는 한편, 지난 2013년에는 전세계 서비스, 품질 담당자들이 참석하는 대규모 글로벌 서비스 콘퍼런스를 개최한 바 있다.

쌍용자동차 해외영업본부장 설동철 상무는 “글로벌 판매 증가를 위해 마케팅뿐만 아니라 서비스 콘퍼런스 확대 및 정례화에 힘쓰고 있다”며 “앞으로도 관련 부문 간의 커뮤니케이션을 강화하고 기술 협력 확대는 물론, 서비스 품질 경쟁력 및 고객만족도 제고 등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끝>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