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자동차, 역대 최대 규모『2014 해외 대리점 대회』개최

2014.10.06


쌍용자동차가 지난 10월 1일부터 3박 4일간 전 세계 65개국 130여 명의 해외대리점들을 프랑스 파리에 초청해 『2014 해외 대리점 대회』를 개최했다. 역대 최대 규모로 열린 이번 대리점 대회는 쌍용자동차와 해외대리점간 사업 비전 및 중장기 제품 전략 공유, ‘X100’의 성공적 론칭 등 향후 수출 확대를 위한 다양한 협력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 됐다.


▪ 세계 65개국 130여 명 해외 대리점 참가, 10월 1~4일까지 3박4일간 프랑스 파리에서 열려
▪ 글로벌 판매 확대 위한 협력 방안 및 ‘X100’ 론칭 전략, 마케팅 계획 논의 및 파리모터쇼 관람
▪ ‘X100’을 시작으로 매년 신규 모델 론칭 및 경쟁력 강화 통해 글로벌 SUV 명가로 자리매김할 터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이유일;www.smotor.com)는 전 세계 65개국 130여 명의 해외대리점들을 프랑스 파리에 초청해 『2014 해외 대리점 대회』를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역대 최대 규모로 열린 이번 대리점 대회는 유럽시장 공략 강화를 위해 ‘X100’의 양산형 콘셉트카를 세계 최초로 공개한 파리모터쇼 일정에 맞춰 10월 1일 콘퍼런스 및 우수대리점 시상을 시작으로 2일 파리모터쇼 ‘X100’ 양산형 콘셉트카 관람 등 3박 4일의 일정으로 진행됐다.


이번 행사는 쌍용자동차와 해외대리점간 사업 비전 및 중장기 제품 전략 공유와 함께 올해 판매 실적 및 내년도 전망, 글로벌 시장 전략 등 향후 수출 확대를 위한 다양한 협력 방안 논의는 물론 해외 대리점 관계자들이 ‘X100’을 직접 확인하고 이에 대한 론칭 전략과 마케팅 계획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 됐다.


특히 해외 대리점 대표들은 쌍용자동차의 차세대 전략 모델로 새로운 자동차 트렌드를 제시하고 있는 ‘X100’의 양산형 콘셉트카 ‘XIV-Air’와 ‘XIV-Adventure’의 트렌디한 감각과 세련된 스타일링에 만족감을 보였으며, 2015년 초 출시를 앞둔 ‘X100’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우수대리점 시상에서는 9월 누계 기준 전년 동기 대비 251.1% 성장한 중국 대리점이 최우수 해외 대리점(Distributor of the Year)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으며, 칠레, 영국, 스페인 등 7개국이 수상의 영광을 누렸다.


쌍용자동차 이유일 대표이사는 인사말을 통해 “쌍용자동차의 차세대 전략 모델인 X100의 성공적 출시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X100을 시작으로 매년 1개 모델 출시와 함께 제품 및 서비스 등 경쟁력 강화를 통해 글로벌 SUV 명가로 자리매김해 나갈 것이다.” 라고 말했다. <끝>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