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자동차, 창사 60주년 기념 Adventure 60th Edition 출시

2014.09.02




▪ 창사 60주년을 맞아 상품성과 가격 경쟁력 한층 높여 올 연말까지 한정 판매
▪ ‘렉스턴W’, ‘코란도 투리스모’, ‘코란도 스포츠’ 등 SUV 라인업 동시 출시
▪ 합리적인 가격에 쌍용자동차의 축적된 사륜구동 기술력과 프리미엄 이미지 제공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이유일;www.smotor.com)가 창사 60주년을 맞아 SUV 전문기업으로서의 가치 제고 및 고객 감사의 의미를 담아 상품성과 가격 경쟁력을 한층 높인 스페셜 모델을 올 연말까지 한정 판매한다고 2일 밝혔다.


새롭게 선보인 어드벤처 60th 에디션(Adventure 60th Edition)은 안전성과 스타일을 보강하고 고급 편의사양들을 확대 적용함으로써 아웃도어 및 오프로드 마니아들은 물론 특별함을 추구하는 고객들에게 보다 합리적인 가격에 쌍용자동차의 60년 SUV 기술력과 프리미엄 이미지를 제공한다.


무엇보다 사륜구동 시스템을 기본 적용하여 정통 SUV의 주행능력을 갖추는 한편 해외시장에서 사용하는 윙(Wing) 엠블럼을 채택해 글로벌 SUV 시장을 향한 쌍용자동차의 의지를 표현했다.


뿐만 아니라 업그레이드된 내/외장 디자인 사양으로 프리미엄 SUV 이미지를 강화하고 고급 편의사양들을 확대 적용함으로써 최대 60만원의 가격혜택도 제공한다.


‘렉스턴 W’는 RX7 Luxury를 기반으로 전자식 사륜구동 시스템과 TPMS(타이어 공기압 자동감지 시스템)를 기본 적용하여 안전성을 제고하였다. 또한 메탈그레인 인테리어와 램프 내장형 도어 스커프를 적용하고 기존 18인치 다이아몬드커팅 휠을 스퍼터링휠로 업그레이드함으로써 내/외관에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코란도 투리스모’는 LT 4WD에 상급 트림에만 적용하던 스마트키, 열선 스티어링휠, 오토 라이트 컨트롤 등 핵심 편의사양을 추가 적용하여 고객 편의성을 높이는 한편 17인치 다이아몬드커팅휠, 풀사이즈 스페어 타이어, 패션 루프랙 등 선호 사양을 기본 적용했다.


‘코란도 스포츠’는 CX7 Passion에 ESP(Electronic Stabilization Program: 차체 자세 제어 시스템)를 기본 적용, 3중 구조 강철 프레임 차체와 함께 오프로드 주행에 특화된 LUV(Leisure Utility Vehicle)로서 극대화된 안전성을 보장한다. 이외에도 스마트키 시스템을 기본화하여 고객 편의성을 높였으며, 18인치 하이퍼실버휠과 루프랙을 적용하여 스포티함을 더욱 강조했다.


이로써 지난 6월 스페셜 모델을 출시한 ‘코란도 C’를 포함해 쌍용차는 SUV 전 라인업에 60주년 기념 모델을 시장에 선보이게 되었다. 어드벤처 60th 에디션 모델의 판매가격은 각각 ▲렉스턴 W 3,204만원 ▲코란도 투리스모 2,971만원(11인승) / 2,999만원(9인승) ▲코란도 C 2,560만원 ▲코란도 스포츠 2,622만원이며, 올 연말까지 4개월 동안 한정 판매된다. <끝>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