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차, ‘렉스턴 W 백두대간 어드벤처’ 실시

2014.08.29


▪ 5주 동안 펼쳐지는 백두대간 종주의 첫 번째 프로그램 지리산에서 출발
▪ 방송인 리키 김, 레이서 권보미로 구성된 연예인 팀 동행, SBS 모닝와이드 통해 현장 전달
▪ 첫 레저 프로그램 패러글라이딩 체험… 다양한 레저와 정통 SUV 체험으로 즐거움 선사할 것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이유일;www.smotor.com)가 ‘렉스턴 W’와 함께 하는 백두대간 종주 프로젝트의 첫 프로그램을 시작했다고 29일 밝혔다.


쌍용차는 ‘렉스턴 W 백두대간 어드벤처(이하 백두대간 어드벤처)’의 첫 번째 순서로 지난 28일부터 29일까지 1박 2일 일정으로 지리산 일대에서 오프로드 및 레저 체험을 진행했다. 지리산은 총 길이 1625km에 이르는 백두대간의 남쪽 끝자락에 위치하였으며, 한반도 남부 최고봉인 천왕봉(1915m)을 비롯해 수 많은 봉우리가 절경을 뽐내고 있다.


참가 차량들은 평사리 공원부터 형제봉까지 이어지는 총 27km 코스를 달리며 ‘렉스턴 W’의 뛰어난 4륜 구동 주행능력을 직접 경험했다.


참가자들은 오프로드 체험에 이어 해발 1100m에 위치한 형제봉활공장에서 패러글라이딩 체험을 진행했으며, 차량에 부착된 루프톱 텐트를 설치하고 이색적인 캠핑 체험도 진행했다.


이번 프로그램에는 SNS 모집을 통해 참가한 일반 참가자 3팀과 방송인 리키 김, 레이서 권보미 선수가 짝을 이룬 연예인 팀을 포함해 총 4개 팀이 참가했으며, 연예인 팀은 향후 5주 동안 고정 참가한다.


서바이벌 프로그램 등에서 활동적이고 에너지 넘치는 모습을 보여 준 리키 김과 여성 레이서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권보미 선수는 오프로드와 레저 체험 중심으로 진행되는 백두대간 어드벤처와 잘 어울리는 조합이라고 쌍용차 관계자는 설명했다.


수려한 경관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렉스턴 W’의 오프로드 주행 체험과 다양한 현장 에피소드를 담은 생생한 모습들은 SBS 모닝와이드를 통해 9월 10일(수) 첫 방송되며, 이후 5주 동안 매주 고정 시간대에 시청자들을 찾아 갈 계획이다.


참가자 조준상 씨(40세, 경기 광주시)는 “지리산의 난도 높은 오프로드 코스를 힘차게 주파하는 ‘렉스턴 W’의 주행성능과 짜릿한 레저의 즐거움을 함께 맛볼 수 있는 흥미로운 시간이었다”며 “다채로운 레저활동과 사륜구동 SUV의 주행성능을 함께 체험하고 싶은 분들은 꼭 신청해 보시길 권해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백두대간 어드벤처는 매주 SNS 모집을 통해 당첨된 일반 참가자 3팀(각 팀 2명)이 릴레이 형식으로 참가하며, 9월 중순까지 소백산, 태백산, 오대산, 설악산에서 네 차례 더 진행된다. 이후 진행되는 프로그램에 참가를 원하는 사람은 ‘렉스턴 W’ 페이스북 페이지(www.facebook.com/rextonw)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2종 보통 이상 운전면허 소지자로 해당 레저활동 장비를 갖춘 사람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추첨 결과는 매주 개별 통보한다. <끝>

 

목록
고객센터 080-500-5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