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자동차, ‘2015 코란도 스포츠’ 출시

2014.07.02



▪ 메르세데스-벤츠 5단 자동변속기 확대 적용 및 고객 선호도 높은 스마트키 신규 적용
▪ 루프랙으로 새로운 수납공간 확보… 신규 디자인 휠과 데크랙 등 새로운 디자인 요소 가미
▪ 리무진 최초 4-Tronic 적용한 ‘체어맨 W’ CW700 리무진 모델 함께 출시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이유일;www.smotor.com)가 내외관을 업그레이드하고 신규 편의사양 적용을 통해 상품성을 높인 ‘2015 코란도 스포츠’와 ‘체어맨 W’ 리무진 4-Tronic 모델을 함께 선보이고 전국의 쌍용차 영업소에서 판매를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2015 코란도 스포츠’는 고객 선호도가 높은 스마트키 시스템을 비롯해 고급 편의사양을 추가하고 내외관에 새로운 디자인 요소를 가미했다. 고급 인조가죽시트를 확대 적용하는 한편 센터페시아에 카본그레인 패턴을 적용하여 인테리어의 감성품질을 높이고 모던한 이미지를 더했다.


루프랙을 새롭게 적용하여 적재공간을 확대하고 스포티한 외관 이미지를 부여하였으며, 패션데크랙의 디자인을 변경하는 한편 신규 디자인의 18인치 알루미늄 휠을 함께 적용하여 ‘코란도 스포츠’의 강인한 이미지를 더욱 돋보이게 했다.


아울러 2WD 모델에 메르세데스-벤츠의 E-Tronic 5단 자동변속기를 적용했다. E-Tronic 5단 자동 변속기는 올해 초 4WD 모델에 적용되어 고객들로부터 그 우수성을 인정 받았으며, 검증 받은 최상의 퍼포먼스와 부드러운 주행감이 특징이다. 더불어 차량의 주행상태와 운전자의 주행의지를 감지하여 최적의 변속 시점을 찾아내며, 고속주행 시 탁월한 정숙성을 보장한다.


‘2015 코란도 스포츠(2WD A/T)’는 새로운 변속기 적용을 통해 복합연비 기준 11.8 km/ℓ로 기존 연비 11.6 km/ℓ보다 향상되는 효과를 거두었다.


‘코란도 스포츠’는 출시 후 특유의 강인한 스타일과 압도적인 레저 활용성은 물론 연간 28,500원에 불과한 자동차세, 법인/개인사업자 부가세 환급 등 다양한 경제적 혜택으로 쌍용차의 판매 실적을 이끌고 있으며, ‘2015 코란도 스포츠’ 출시를 통해 판매가 더욱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향상된 편의성과 상품성으로 거듭난 ‘2015 코란도 스포츠’의 판매가격은 ▲CX5(2WD) 2,068~2,362만원 ▲CX7(4WD) 2,373~2,803만원이다.


쌍용차는 ‘체어맨 W’ 리무진을 위한 4-Tronic 시스템도 함께 선보였다. 그 동안 세단 모델에만 적용됐던 4-Tronic 시스템이 CW700 리무진(9,254만원)에 적용되어 VVIP를 위한 안전성과 주행성능을 확보하였으며, 이는 국내 리무진 최초의 사륜구동 시스템이라고 쌍용차 관계자는 설명했다.


4-Tronic 시스템은 전•후륜에 40:60 비율로 구동력을 고정 배분하는 상시사륜구동 방식으로, 위급상황 발생 시 신속하고 즉각적인 대응이 가능한 점이 특징이다. 더불어 눈길이나 빗길과 같은 가혹 조건에서도 미끄러짐 없이 부드러운 출발이 가능하며, 4계절 언제나 프레스티지 세단에 걸맞은 안전성과 탁월한 승차감을 동시에 제공한다. <끝>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