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차, 「뉴 액티언」 중국시장 출시하며 공략 강화

2014.03.10


쌍용차가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중국 SUV시장 강화를 위해 지난 7일 중국 북경시 조양구에 위치한 경원 예술중심(Jingyuan Art Center)에서 「뉴 액티언(New Actyon)」 출시 행사를 개최하였다고 10일 밝혔다. 최종식 영업부문장(부사장, 차량 왼쪽 첫 번째)과 팡칭후아 방대 기무집단 고분유한공사 회장(차량 오른쪽 첫 번째)



「뉴 액티언」 출시 행사에서 모델들이 신차와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 현지에서 관계자 및 내외신 기자 등 400여 명 초청 신차 발표 및 시승 행사 진행
▪ 프레임 기반에 강력한 오프로드 주행능력 보유, 「뉴 코란도 C」와 함께 SUV 라인업 보강
▪ 공격적 마케팅 전략과 서비스 역량 강화 통해 1만 5천대 판매 목표 달성할 것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이유일;www.smotor.com)가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중국 SUV시장 강화를 위해 「뉴 액티언」의 신차발표 및 시승행사를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쌍용차는 지난 7일 중국 북경시 조양구에 위치한 경원 예술중심(Jingyuan Art Center)에서 최종식 영업부문장을 비롯한 쌍용차 임직원과 현지 판매 대리점인 방대 기무집단 고분유한공사(Pang Da Automobile Trade Co., Ltd.)의 팡칭후아 회장, 현지 딜러, 내외신 기자단 등 약 400명이 참석한 가운데 「뉴 액티언(New Actyon)」 출시 행사를 개최하였다.


또한, 8일 북경시내에 위치한 청천영예 모터파크에서 시승 행사를 열고 다양한 오프로드 지형을 갖춘 전문 오프로드 체험 코스와 일반도로를 활용해 사륜 구동 주행을 비롯한 전반적인 성능과 상품성을 살펴 볼 수 있도록 했다.


「뉴 액티언」은 고유의 SUV 쿠페 스타일을 기반으로 코란도 시리즈의 패밀리룩을 재해석한 새로운 디자인으로 재 탄생하여 지난 해 해외 시장에 첫 선을 보였으며, 중국 시장에는 전국 네트워크를 통해 이달 중 본격적인 판매에 나설 예정이다.


쌍용차는 지난 해보다 대폭 상승한 1만 5천대를 올해 중국 시장 판매 목표로 설정하였으며, 이번에 출시한 「뉴 액티언」과 지난 해 현지 출시 후 호평 속에 판매량을 크게 확대하고 있는 「뉴 코란도 C(현지명 코란도)」를 중심으로 목표를 달성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소형 SUV임에도 프레임을 기반으로 한 강력한 오프로드 주행능력을 보유한 「뉴 액티언」과 모노코크 차체의 도심형 SUV 「뉴 코란도 C」를 함께 판매함으로써 다양한 고객 수요를 만족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쌍용자동차 최종식 영업부문장(부사장)은 “중국은 가장 중요한 전략 시장 중 하나로 지난 해 호평 속에 출시한 「뉴 코란도 C」의 판매 상승과 더불어 「뉴 액티언」 출시를 통해 더욱 충실한 SUV 라인업을 갖추게 되었다”며 “공격적인 마케팅 활동 및 서비스 강화를 통해 고객만족도를 향상시키는 한편 현재의 판매 성장세를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끝>

목록
고객센터 080-500-5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