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자동차, 「코란도 스포츠」 자동변속기 변경 모델 출시

2014.02.11


「코란도 스포츠」


「코란도 투리스모 샤토」 9인승

▪ 4WD 자동변속 모델에 메르세데스-벤츠 5단 자동변속기로 변경, 폴딩키 신규 적용
▪ 최고 수준의 안정감과 퍼포먼스로 더욱 부드러운 주행감 실현 및 연비 향상
▪ 더욱 넓은 공간 확보한 「코란도 투리스모 샤토」 9인승 모델 출시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이유일;www.smotor.com)가 새로운 자동변속기를 적용하고 상품성을 높인 「코란도 스포츠」와 「코란도 투리스모 샤토」 9인승 모델을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 새로운 「코란도 스포츠」에는 세계 최고 수준의 내구성을 바탕으로 최적의 변속 성능과 정숙성을 보장하는 메르세데스-벤츠의 E-Tronic 5단 자동 변속기가 적용되었으며(4WD 모델) 전국 쌍용자동차 영업소에서 판매를 시작한다.

검증 받은 최상의 퍼포먼스와 안정감을 맛볼 수 있는 E-Tronic 5단 자동 변속기는 차량의 주행상태와 운전자의 주행의지를 스스로 감지하여 전달하는 최첨단 인공지능 프로그램이 최적의 변속 시점을 찾아내며, 고속주행 시 탁월한 정숙성을 보장한다. 수동모드 이용 시 레버 좌측에 위치한 Tip스위치를 조작함으로써 수동 변속 드라이빙의 즐거움도 느낄 수 있다.

새로운 변속기 적용을 통해 연비 또한 복합연비 기준 11.4 km/ℓ (도심 10.4 km/ℓ, 고속도로 12.8 km/ℓ)로 기존 연비 11.2km/ℓ(도심 10.3 km/ℓ, 고속도로 12.5 km/ℓ)보다 향상되는 효과를 거두었다. 더불어 수동모델을 포함한 전 모델에 새롭게 디자인한 폴딩키를 제공하여 상품성을 높였으며, 판매가격은 ▲CX7(4WD) 2,463~2,773만원이다.

쌍용차는 2/4열 시트를 2인 공간으로 변경하고 2열 시트 양쪽에 암레스트를 적용하여 더욱 여유로운 공간을 확보한 「코란도 투리스모 샤토」 9인승 모델도 함께 선보였다. 승합차에 적용되는 110km/h 속도 제한장치가 제외되었으며, 11인승 모델과 동일하게 개별소비세 면제와 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 이용 혜택(6인 이상 승차 시)을 누릴 수 있다.

국내에서 전고를 높인 하이리무진 모델 중 9인승은 이번에 선보인 「코란도 투리스모 샤토」 9인승 모델이 유일하며, 4륜구동 역시 해당 모델 중 유일하게 기본 적용되어 눈길, 오프로드를 비롯한 험로 주파 등 뛰어난 주행성능을 갖추고 있다. 이번에 선보인 「코란도 투리스모 샤토」 9인승 모델의 판매가격은 4,710만원이다. <끝>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