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차, 태국 국제 모터 엑스포 참가 통해 동남아 시장 공략

2013.11.28


쌍용자동차가 ‘태국 국제 모터 엑스포’에 참가하여 태국을 비롯한 동남 아시아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태국 방콕 IMPACT Exhibition and Convention Center에 마련된 쌍용차 전시관에 「코란도 투리스모(현지명 뉴 스타빅, New Stavic)」 및 「뉴 코란도 C(현지명 코란도)」, 「렉스턴 W(현지명 렉스턴)」, 「카이런」 등 양산 차량 16대를 전시한다.



쌍용차 전시관에서 흥겨운 타악 공연을 펼치며 관람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안겨 주고 있다.


▪ 현지 시장에서 호평 받고 있는 「코란도 투리스모」 비롯해 차량 총 16대 전시
▪ 동남아 최대 규모 모터쇼… 인근 국가 관람객들 몰려 활발한 현장 판매 기대
▪ 브랜드 이미지 제고 및 동남아시아 시장 판매 확대에 박차 가할 것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이유일;www.smotor.com)가 ‘태국 국제 모터 엑스포’에 참가하여 태국을 비롯한 동남 아시아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쌍용자동차는 태국 방콕 IMPACT Exhibition and Convention Center에서 28일 프레스데이를 시작으로 12월 10일까지 열리는 ‘제30회 태국 국제 모터 엑스포(The 30th Thailand International Motor Expo 2013)’에 참가하여 주력 판매 모델인 「코란도 투리스모」를 필두로 동남아 시장에서 판매를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올해로 태국 시장 진출 10주년을 맞은 쌍용차는 800㎡ 규모의 전시관에 프리미엄 MPV 「코란도 투리스모(현지명 뉴 스타빅, New Stavic)」 및 「뉴 코란도 C(현지명 코란도)」, 「렉스턴 W(현지명 렉스턴)」, 「카이런」 등 양산 차량 16대를 전시하고 다양한 이벤트로 특별한 즐거움을 선사하여 관람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태국 국제 모터 엑스포는 동남아시아에서 가장 큰 규모의 모터쇼로 행사 기간 중 자동차 판매 상담을 진행하며, 지난 모터쇼에서 현장 계약을 통해 약 6만 대 가량의 차량을 판매했을 정도로 판매 연계에 적극적인 모터쇼로 유명하다.


또한, 태국 인근 국가에서도 많은 관람객들이 찾고 있어 주최측은 총 관람객 규모가 140만여 명에 이를 것으로 내다 보고 있으며, 글로벌 자동차 메이커들의 판매 각축전이 벌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쌍용자동차 영업부문 최종식 부사장은 “올해 초 새롭게 론칭한 「코란도 투리스모」가 동남아시아 시장에서 꾸준한 판매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어 모터쇼 참가를 통해 브랜드 이미지 제고는 물론 SUV 모델과 함께 판매를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끝>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