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차 노동조합, 가족과 함께 하는 백제역사문화기행 실시

2013.09.29


쌍용자동차가 노동조합 주관으로 조합원 가족 200여 명을 초청해 백제문화단지를 탐방하는 ‘가족과 함께 하는 역사문화기행’ 행사를 28일 실시했다. 이번 행사는 협력적이고 안정적인 노사문화를 구축하고 노사관계 증진 도모 및 조합원 가족의 화목과 공감대 형성을 위해 지난 4월에 이어 두 번째로 마련됐다. 쌍용자동차 노동조합원들과 가족들이 백제문화유산을 돌아보며 뜻 깊은 시간을 보내고 있다.



쌍용자동차 노동조합원들과 가족들이 백제문화단지를 방문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9월 28일 조합원 가족 200여 명 초청해 백제문화단지 방문
▪ 협력적 노사문화 구축, 가족 간의 화목, 공감대 형성 및 역사 체험 기회 제공
▪ 임직원 및 가족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화합의 장 지속적으로 마련해 나갈 터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이유일;www.smotor.com)는 노동조합 주관으로 조합원 가족 200여 명을 초청해 백제문화단지를 탐방하는 ‘가족과 함께 하는 역사문화기행’ 행사를 지난 28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협력적이고 안정적인 노사문화를 구축하고 노사관계 증진 도모 및 조합원 가족의 화목과 공감대 형성을 위해 지난 4월에 이어 두 번째로 마련됐으며, 우리나라의 자랑스런 문화유산을 돌아보고 올바른 역사관을 정립하기 위해 역사기행의 형식으로 진행됐다.


행사에 참석한 조합원 가족들은 백제의 왕궁인 사비궁과 백제 초기의 궁성인 위례성을 비롯해 능사, 제향루, 생활문화마을, 고분공원, 백제역사문화관 등 1,400년 전 백제 숨결을 재현한 문화단지 곳곳을 둘러보며 찬란했던 백제역사문화의 우수성을 직접 체험하는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출하운영팀에 근무하는 아버지와 함께 행사에 참석한 박소영(14)양은 “학교에서 책을 통해 배운 역사지식을 눈으로 직접 보고 체험할 수 있어서 매우 유익했다”며 “특히 기와와 토기를 구웠던 백제요지와 삼천궁녀의 절개와 순국정신이 배어있는 낙화암이 가장 흥미로웠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규한 노동조합위원장은 "지난 4월 실시했던 문경새재 역사기행에 대한 가족들의 반응이 매우 좋았다”며 “아이들에게는 살아있는 역사공부를, 조합원들에게는 가족과 함께 여가를 즐기며 충분한 대화를 나눌 수 있는 시간이 되었기를 바란다"고 역사기행 취지를 설명했다.


쌍용자동차는 앞으로 가족과 함께 하는 역사문화기행 행사를 연 2회 정기적으로 실시하는 한편, 임직원가족 공장초청행사 및 임직원자녀 대상 영어캠프와 같은 다양한 화합의 장을 마련해 회사에 대한 소속감과 자부심 고취는 물론 한마음 일체감을 형성하는 노력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끝>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