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차, 서울디지털포럼에 「체어맨 W」 BOW Edition 지원

2013.04.30



▪ 팀 버너스 리, 마틴 노왁, 알랭 드 보통 등 정상급 연사들에게 의전차량 제공
▪ 대한민국 대표 세단에 세계 수준의 품격 더해 항공기 일등석 수준의 안락함과 편의성 제공
▪ ‘100년 철학의 명차’… 글로벌 명사들에게 국산 플래그십 세단의 우수함 알리는 계기 될 것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이유일;www.smotor.com)가 ‘SDF 서울디지털포럼 2013’에 플래그십 세단 「체어맨 W」 BOW Edition을 의전차량으로 지원한다고 밝혔다.


‘SDF 서울디지털포럼 2013’은 국내 유일의 글로벌 미래비전 포럼으로 올해는 5월 2일(목)과 3일(금) 이틀 동안 서울 신도림에 위치한 디큐브씨어터에서 개최된다.


이번 포럼에는 월드와이드웹(WWW)의 창시자 팀 버너스 리, <초협력자>의 저자인 마틴 노왁 하버드대 교수와 베스트셀러 작가이자 ‘일상의 철학자’인 알랭 드 보통 등 세계적 권위의 연사들이 강연한다.


쌍용차는 이들 연사들의 안전하고 편안한 이동을 위해 플래그십 세단 「체어맨 W」 BOW Edition 5대를 지원할 계획이다.


「체어맨 W」 BOW Edition은 지난 서울모터쇼를 통해 선보인 「체어맨 W Summit」의 세단 버전이며, ‘움직이는 집무실’, ‘VVIP를 위한 휴식공간’을 목표로 「체어맨 W」의 2열을 독립성과 편의성을 살린 2인승 시트로 변경하고 최정상의 VVIP에 어울리는 공간으로 새롭게 꾸몄다.


스코틀랜드 Bridge of Weir(BOW)사의 최고급 가죽시트와 스마트폰 무선충전패드, 헤드레스트 필로우 등 국내 최초의 신규 사양을 대폭 적용하여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쇼퍼 드리븐(Chauffeur-driven) 세단 「체어맨 W」의 명성에 세계 수준의 인테리어와 품격을 더했다.


쌍용자동차 영업부문 최종식 부사장은 “「체어맨 W」 BOW Edition은 항공기 일등석 수준의 안락함과 편의성을 갖추고 있으며, ‘100년 철학의 명차’로서 포럼에 참가한 연사들에게 최고의 품격을 선사할 것이다”며 “국산 플래그십 세단의 우수함을 글로벌 명사들에게 효과적으로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끝>



목록
고객센터 080-500-5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