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자동차, 우수 영업사원 상하이모터쇼 참관

2013.04.22


쌍용차는 지난 해 뛰어난 실적을 거둔 AM들을 대상으로 상하이모터쇼 참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국내영업본부 송영한 전무(앞줄 왼쪽 일곱 번째)와 참가 AM들이 쌍용자동차 전시관에서 기념촬영하고 있다.


▪ 지난 해 뛰어난 판매 실적 거둔 AM 대상… 자긍심 고취와 견문 확대의 기회 마련
▪ 국내영업본부 회의 현지 진행, 글로벌 시장 현황 청취 및 국내영업전략에 반영할 것
▪ 2012년 업계 최고 23.4% 성장한 47,700대 판매, 판매네트워크 강화로 더욱 확대할 것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이유일;www.smotor.com)가 우수 AM(Auto Manager, 영업직 사원)을 대상으로 ‘2013 상하이모터쇼’ 참관을 실시하며, 회사에 대한 자긍심 고취와 해외시장 견문 확대의 기회를 제공했다고 22일 밝혔다.


19일(금)부터 22일(월)까지 3박 4일 동안 진행된 이번 행사는 지난해 우수한 판매 실적을 보인 AM과 영업소장 80여 명을 대상으로 중국 현지 자동차 시장에 대한 이해와 현황 파악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과 함께 진행됐다.


쌍용자동차는 이번 행사에 참가한 AM들은 세계 최대 규모의 중국시장에 진출한 쌍용자동차의 경쟁력과 제품에 대한 자부심을 갖는 동시에 글로벌 경쟁업체들과의 비교를 통해 더 넓은 안목과 견문을 익히는 기회를 갖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중국현지법인과 진행한 영업전략회의를 통해 중국 현지 시장 및 판매 현황과 한국시장에 대해 상호 교감하였으며, 관련 내용을 국내 영업 전략에 적극 반영할 수 있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한편, 쌍용차동차는 지난해 내수에서 전년(38,651대) 대비 23.4% 성장한 47,700대를 판매하며 국내 업계 최고의 판매 신장률을 기록한 바 있다. 이는 경기둔화와 구매력 위축에도 불구하고 「코란도스포츠」, 「렉스턴 W」 등 경쟁력 있는 신 모델 출시는 물론 영업소와 AM 등 판매 네트워크 확대와 역량 강화에 따른 것으로, 현재 161개(3월 말 기준)인 영업소 개수를 2016년까지 200개소로 확대함으로써 판매 역랑 강화에 가속도를 붙일 계획이다.


쌍용자동차 국내영업본부 송영한 전무는 “누구보다 적극적인 영업활동을 통해 쌍용자동차의 국내 판매를 책임져 온 AM들의 노고에 대한 격려이자 새로운 학습의 기회로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며 “고객 중심의 마인드 확립과 역량 강화를 통해 올해 판매 목표를 반드시 달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끝>



참가 AM들이 상하이의 동방명주탑 앞에서 힘찬 파이팅 포즈를 취하고 있다.

목록
고객센터 080-500-5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