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자동차, 8월 내수, 수출 포함 총 9,136대 판매

2012.09.03

▪ 내수 3,706대, 수출 5,430대 등 총 9,136대 판매, 전년 동월대비 9.5% 감소
▪ 글로벌 경기 침체 및 조업일수 축소에 따른 일시적 영향, 상품 라인 업 강화 통해 판매확대
▪ 고객 참여 마케팅 이벤트 등 브랜드 이미지 제고 통한 판매 활성화에 주력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사장 이유일;www.smotor.com)가 지난 8월 내수 3,706대, 수출 5,430대(ckd 포함)를 포함 총 9,136대를 판매했다고 3일 밝혔다.


이러한 실적은 글로벌 경기 침체로 인한 수요감소 영향과 여름 휴가에 따른 조업일수 축소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쌍용자동차는 일부 라인 제품 개선 모델의 경우는 출고가 원활하지 못한 만큼 이의 조기 해소를 통해 판매물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내수판매는 「코란도 C」, 「코란도스포츠」 등의 판매 확대에 힘입어 전년동월 대비 8.0% 증가했으나, 전월 대비로는 11% 감소한 3,706대를 판매했다.


수출 역시 글로벌 수요 감소와 조업일수 축소 등 영향으로 전년동월 대비 18.6%, 전월 대비 2.9% 감소한 5,430대를 기록하는데 그쳤으나, 향후 「코란도 C」 가솔린A/T 모델의 출시를 통해 판매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통합 프로모션 브랜드인 「Ssangyong Adventure : exciting RPM」의 런칭을 통해  드라이빙 스쿨 및 캠핑 등 쌍용자동차만의 특징을 살릴 수 있는 다양한 고객 참여 아웃도어 이벤트를 정례화해 나감으로써 판매를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쌍용자동차 이유일 대표이사는 “글로벌 경기침체와 조업일수 축소 영향으로 글로벌 판매가 감소되었으나, 「코란도 C」 가솔린A/T 출시 등 수출 상품의 라인 업 강화를 통해 판매를 확대해 나갈 것이다”며 “앞으로 다양한 고객 참여 마케팅 활동 확대를 통한 브랜드 이미지 제고로 판매를 더욱 활성화 해나가겠다.” 고 말했다. <끝>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