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자동차, 대리점 새 단장으로 브랜드 이미지 강화

2011.10.27

 

 

 

 

▪ 새로운 출발에 발맞춰 전국 모든 대리점의 옥외간판 및 인테리어 고급화
▪ 영업 현장 분위기 전환 및 고객 서비스 향상에 발맞춰 대리점 개선 작업 단행
▪ 대리점 업그레이드를 통해 브랜드 이미지 향상 및 판매 증대에 기여할 것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사장 이유일;www.smotor.com)가 변화하고 있는 기업이미지에 걸맞게 옥외간판 교체 등 전국 대리점을 업그레이드하고 고객만족 서비스 향상에 나선다고 27일 밝혔다.


쌍용자동차는 전국 150여 개 대리점의 간판 및 이미지월, 인포메이션 데스크 교체, 전시장 환경 개선 등을 통해 회사 이미지를 쇄신하고 영업현장의 분위기를 전환함은 물론 고객의 니즈 및 서비스 향상에 초점을 맞춰 대리점 개선 작업을 단행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이번 대리점 새 단장은 최근 뉴 비전 및 중장기 발전 전략 발표 이후 전 임직원의 일체감 조성 등 내적인 변화뿐만 아니라 새롭게 변화된 쌍용자동차 브랜드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이번에 새롭게 바뀌는 간판은 입체감 있는 투명 아크릴과 LED를 사용해 시인성과 입체감을 높였으며, 더불어 인포메이션 데스크는 현재의 메탈 소재에서 유리 소재로 변경하고 이미지월 역시 선명도가 높은 백페인트 글라스를 적용하여 인테리어의 품격을 한층 높였다.


쌍용자동차는 내년 상반기까지 전 대리점의 환경개선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이러한 네트워크 혁신 작업이 완료되면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기업 이미지를 제공함으로써 브랜드 이미지 향상과 함께 판매 증대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쌍용자동차 국내영업본부장 송영한 상무는 “고객들의 요구에 발맞춰 영업의 최일선인 대리점의 분위기를 더욱 새롭고 고급스럽게 단장하게 됐다”며 “판매 대리점의 업그레이드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차별화된 브랜드이미지를 제공하게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끝>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