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자동차, 역대 최대 규모『2011 해외 대리점 대회』개최

2011.09.14

 

 

▪ 9/12 ~ 13일까지 세계 47개국 100여 명 해외 딜러 참가, 우수 판매 대리점 7개국 시상
▪ 글로벌 시장 전략에 대한 방향 제시와 함께 다양한 협력 방안 논의
▪ 컨셉트카「XIV-1」에 높은 관심,프랑크푸르트 모터쇼는 글로벌브랜드로 도약하는 전환점 될 것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사장 이유일,www.smotor.com)는 12일부터 13일까지 1박 2일 일정으로 프랑크푸르트에 전 세계 47개국100여 명의 해외 딜러들을 초청해 『2011 해외 대리점 대회』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쌍용자동차는 『Win the future, Ssangyong Motor』라는 모토로 열린 이번 행사에 역대 최대 규모의 해외 딜러 들이 참석해 마힌드라와의 새로운 출발을 함께 축하 했다며, 서유럽을 포함한 쌍용자동차의 글로벌 시장 전략에 대한 방향 제시와 함께 다양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고 말했다.


쌍용자동차는 지난해 9월 「코란도 C」 출시와 함께 독일, 네덜란드, 벨기에 지역의 수출 네트워크 정비를 시작으로 영국 수출 재개 등 유럽 시장 본격 공략을 위한 공격적인 행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컨퍼런스에는 파완 고엔카(Pawan Goenka) 마힌드라 자동차 & 농기계 사장도 참석해 쌍용자동차와 마힌드라의 시너지 제고 방안에 양사가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쌍용자동차는 컨퍼런스를 통해 우수 판매 대리점 7개국에 대한 시상식을 갖고 판매 확대를 위해 힘쓴 해외대리점 관계자들을 격려했으며, 프랑크푸르트 모터쇼 쌍용자동차관을 찾은 해외 딜러들이 글로벌 전략 모델로 개발중인 프리미엄 CUV 컨셉트카 「XIV-1」에 높은 관심을 보였다고 전했다.


한편, 2010년 최우수 해외대리점 상(Best Distributor of the Year Award)은 러시아 대리점이 차지했으며, 우수대리점 상(Distributor of the Year Award)은 칠레 대리점이 수상했다. 이 밖에도 브라질, 호주, 이태리, 스페인 등이 우수 해외대리점으로 선정되었다.


쌍용자동차 이유일 대표이사는 인사말을 통해 “마힌드라와의 PMI 작업을 통해 글로벌 전략 및 제품개발 등 시너지 창출을 위한 중장기 발전전략을 수립했다”며 “이번 프랑크푸르트 모터쇼는 새롭게 태어난 쌍용자동차가 글로벌 브랜드로 도약하는 전환점이 될 것이다.” 라고 말했다.<끝>


 

목록
고객센터 080-500-5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