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차, 전국 교육기관 자동차학과 교원 초청 정비기술세미나

2011.08.26

 

▪ 산학 협력 통한 지식 교류 차원, 전국 자동차 관련 교육기관 교수와 교사 등 50여 명 참가
▪ 코란도 C D20DTF 엔진 등 첨단 자동차 시스템에 대한 이론 및 실습 교육 실시
▪ 연구 실습용 교보재 지원, 정비 기술 교육 등 산학 협력 활동 강화해 나갈 터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사장 이유일 ;www.smotor.com)가 25일부터 26일까지 1박 2일 일정으로 전국 20여 개 자동차 관련 교육기관 교수와 교사 등 50여 명의 교원들을 대전연수원으로 초청해 쌍용자동차 제품에 대한 정비기술 교육을 실시했다고 26일 밝혔다.


산학 협력 차원에서 시행된 이번 정비기술 교육은 자동차 관련 교육기관 교원들의 새로운 자동차기술 교육에 대한 욕구 충족과 함께 쌍용자동차의 제품 및 첨단 자동차 시스템에 대한 이해도 제고를 위해 마련되었다.


쌍용자동차는 이번 정비기술 교육에서는 올해 새롭게 선을 보인 코란도 C와 뉴체어맨 W, 체어맨 H New Classic에 대한 제품 소개와 함께 코란도 C의 D20DTF 엔진 주요 특성 및 전기, 샤시 시스템의 신규, 추가 적용 사양에 대한 각 시스템 별 제어 특성 및 고장 진단 방법 등에 대한 이론 및 실습 교육이 진행됐다고 말했다.


한편, 쌍용자동차는 국내 자동차 정비 분야의 우수 인력 육성과 정비 기술력 보급 확대를 위해 2002년부터 완성차 및 엔진 등의 실습용 교보재 기증은 물론 신기술 정비 교육 세미나 등 산학협력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오고 있으며, 특히 지난 2010년에는 2차에 걸쳐 전국 35개 자동차 관련 교육기관에 완성차 및 엔진 등 총 330여 대 규모의 연구 실습용 교보재를 기증한 바 있다.


쌍용자동차 영업부문 최종식 부사장은 “이번 정비기술 교육은 자동차 관련 교원들의 자동차기술 교육에 대한 욕구 충족과 첨단 자동차 시스템에 대한 이해도 제고를 위해 마련되었다“며 “향후에도 지속적인 산학협력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국내 자동차 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해 나갈 것이다” 라고 말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