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정보

전체메뉴

쌍용자동차, 1월 내수, 수출 포함 총 7,579대 판매

2011.02.01
▪ 내수 2,857, 수출 4,722대 등 총 7,579대 판매, 전년 동월 대비 65% 증가
▪ 렉스턴 RX4 매월 1,200대 이상 계약되며 내수 판매 호조세 이끌어- 전년대비 42% 증가
▪ 변경회생계획안 인가 계기로 더욱 강화된 공격적인 마케팅 전략 통해 판매 확대해 나갈 터

쌍용자동차(www.smotor.com)가 지난 1월 내수 2,857대, 수출 4,722대를 포함 총 7,579대를 판매 했다고 1일 밝혔다.

이러한 1월 실적은 지난해 10월 이후 7,000대 이상 판매하고 있는 상승 추세를 유지하고 있는 안정적인 실적으로 전년 동월 대비로는 65% 증가한 실적이다. 다만 SUV 라인 CAPA 한계와 계절적 비수기로 인해 전월 대비로는 18% 감소했다.

내수의 경우 렉스턴 RX4(2000cc)이 매월 1,200대 이상이 계약되며 내수 판매 호조세를 이끌고 있는 가운데 전년 동월 대비로는 42% 증가했다.

쌍용자동차는 이러한 내수 판매 호조세는 코란도 C의 본격적인 국내 출시가 이뤄지면 더욱 증가할 것이라고 전했다.

수출 역시 코란도 C 해외출시에 따라 지난해 월 평균(4,100대)물량을 상회하는 실적인 4,722대를 판매하며 전년 동월 대비 83% 증가하는 등 판매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특히 쌍용자동차는 관계인집회를 통해 변경회생계획안이 인가 된 만큼 국내.외 공격적인 프로모션 활동 및 고객 서비스 지원 강화 등 다양한 마케팅 전략을 통해 판매를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쌍용자동차 이유일 공동관리인은 “해외에서 먼저 출시돼 호평을 받고 있는 코란도 C를 내달 국내에도 선보일 예정이다”라며 “코란도 C 내수 출시에 만전을 기해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회복해 나갈 것이다 ”라고 말했다. <끝>
목록